남들 몰래 연애하는 연예인

  • 김태희 – 비
20211126-160906
20211126-160953
20211126-161005

배우 김태희와 가수 비가 동반 광고 촬영에서 달달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해당 광고 유튜브 채널에서 비X태희 꽁냥꽁냥 티키타카 모먼트라는 제목으로 CF 메이킹 영상이 게재되었습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침대 광고 촬영 현장의 모습이 담겨 있었는데 두 사람이 침대애 누워 다정하게 잠들기도 하며 서로의 손을 맞대고 장난치고 김태희의 머리카락을 쓰다듬는 등의 알콩달콩한 모습이 담겼습니다.

특히 비는 두 사람이 함께 ㅉ기는 영상을 확인하던 중 “오 예뻐 예뻐”라며 감탄해 김태희에게 웃음을 안겼습니다. 곧 “제가 예쁘다는겁니다. 내 골반라인이 예쁘다”라며 농담을 던지기도 했으며, 김태희가 자는 연기를 선보이자 비는 스태프들에게 “예쁘지 않냐”고 물어보는 등 아내 사랑 면모를 보였습니다.

촬영 내내 자연스러운 스킨쉽이 이어졌으며,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고 한다.

  • 최민환 – 율희
20211124_150028.jpg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걸그룹 라붐 출신의 율희는 현재 아기도 낳고 잘 살고 있는 커플입니다.

하지만 열애 공개 당시 많은 사람들이 당황을 했습니다. 2017년 율희가 SNS에 게시한 사진은 “우리가 생이별 10분 전… 보내기 싫다고 꼼지락” 이라며 누가봐도 연인 사이라는 것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습니다.

사람들은 비밀계정에 올릴 시간을 공식 계정에 잘못 업로드한 것으로 추측했습니다. 공식 SNS에 연애 사진을 올린 두 사람은 결국 빼도 박도 못하게 열애 사실을 그대로 인정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이후 자신이 속해있던 그룹에서 탈퇴하며 은퇴를 결정한 율희는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긴 후 만 20세의 나이로 결혼까지 발표해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 현빈 – 손예진
20211126-161434
20211126-161442
20211126-161454

필리핀 최대 통신사의 스마트사는 올해 초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현빈과 손예진이 동반 출연한 광고를 공개했습니다.

이 광고에서는 현빈과 손예진이 자연스럽게 서로 작은 스킨쉽과 함께 애정어린 표현이 담겨서 많은 팬들으 설레게 했습니다. 1분 정도의 짧은 영상이였지만, 두 사람은 강렬한 인상을 남겼습니다.

광고 영상에서 실제 커플답게 두 사람의 다정한 케미가 그대로 담겨있었으며, 영상 끝부분에는 서로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영상 촬영 당시에도 현장 분위기와 촬영할 때의 모습이 꿀이 떨어지며 달달했다고 전했습니다.

  • 지드래곤 – 이주연
20211124_150051.jpg

지드래곤과 이주연은 네 번의 열애설에도 “친구 사이일 뿐”이라며 해명했습니다. 그러나 이 둘의 열애 정황은 여러번 포착된 바 있습니다.

2017년 이주연이 지드래곤과 함께 촬영한 동영상을 자신의 SNS 계정에 올렸다가 ‘빛의 속도’로 삭제하게 된게 그 계기입니다. 바로 그 동영상 내용은 애교 부리는 이주연과 그런 모습을 귀여워하는 지드래곤의 모습이 담겨져 있었습니다.

영상이 모든 커뮤니티와 언론사에 퍼지자 소속사 측은 해명을 했지만 추후에 서로 같은 장소에 찍은 듯한 사진을 각자의 SNS에 시간차를 두고 올리자 일명 ‘럽스타그램’ 의혹을 받았으며, 그 후 서로의 자택을 오가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는 언론사의 보도도 있었지만 그 역시 부인했습니다.

  • 김우빈 – 신민아
20211126-161159
20211126-161212
20211126-161221

공식 배우 커플인 신민아와 김우빈이 함께 의류 광고에 출연했습니다.

지오다노의 ‘그 남자 그 여자 – 우리의 지금은 따뜻했다’ 라는 광고 영상이 공개 되었는데 이 영상에서 신민아와 김우빈은 손을 잡고 길을 걸으며 엉덩이를 터치하는 등 서슴지 않은 애정표현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습니다.

특히 촬영 현장에서 신민아와 김우빈은 서로에 대한 애정이 느껴지는 눈빛을 주고받아 스태프들의 부러움을 샀습니다.

이어 스튜디오 드래곤 에서 제작할 옴니버스 드라마 ‘우리들은 블루스’ 캐스팅에서 둘이 함께 라인업에 올라가 출연 예정이라 많은 팬들이 환호하고 있습니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