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 시트가 다 젖을 정도 하혈…” 백신 맞고 생리 이상 생겼다는 호소글 ‘폭발’

“침대 시트가 다 젖을 정도 하혈…” 백신 맞고 생리 이상 생겼다는 호소글 ‘폭발’

인사이트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일부 여성들이 생리 이상 반응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31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여성부정출혈(하혈)을 코로나 백신 부작용으로 신고 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란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내용에서 작성자 A씨는 “여성들이 백신 접종 후 생리 주기가 아닌데도 부정출혈이 발생하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 그런데 백신 부작용으로 신고조차 받아주지 않아 답답한 현실”이라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여성에게는 하혈은 가장 공포스러운 일인데도 병원에 가면 피임약을 처방해주거나 타이레놀을 복용하라는 말만 듣는다”라며 “사례 연구를 위해서라도 백신 접종 후 이상 증세로 신고라도 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토로했다.

인사이트

해당 청원을 올린 A씨외에도 비슷한 증상을 겪는 여성들이 많은 것으로 밝혀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7월 생리가 끝나는 날 화이자 백신을 맞았다가 부정출혈 증상을 겪었다는 한 누리꾼의 글이 게재된 바 있다.

해당 누리꾼은 “이튿날 일어났는데 시트를 적실 만큼 출혈이 있었다”며 “산부인과에 갔더니 부정출혈이고 백신 맞고 많이 오신다고 하는데 왜 이런 걸 안 알려주는지 열 받는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인사이트

또 다른 누리꾼 역시 백신을 접종한 후 생리 주기가 앞당겨졌다고 호소했다.

특히 임신을 계획 중인 일부 여성들은 임신 계획에 문제가 생길까 봐 백신 접종을 망설이고 있다고 전하기도 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현재 질병관리청은 예방 접종 후 이상 반응으로 접종부위 통증, 부기, 발열, 메스꺼움, 근육통, 피로감, 두통 등을 안내하고 있으나 생리불순이나 부정출혈에 대한 별도의 안내는 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