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카톡 오류냐?” 2시간 동안 먹통 된 카톡 때문에 유저들 ‘분통’

“또 카톡 오류냐?” 2시간 동안 먹통 된 카톡 때문에 유저들 ‘분통’

5일 카카오톡이 2시간 넘게 메시지 송수신이 멈추면서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었다.

카카오에 따르면 5일 밤 9시 47분부터 6일 0시 8분까지 카카오톡 메시지 송수신이 원활하지 않고 PC버전 로그인이 실패하는 문제가 발생했다. 카카오는 긴급 점검을 통해 문제를 해결했지만 많은 이용자들이 불편을 호소했다.

카카오톡을 통한 인증 서비스를 이용하는 업체에도 비상이 걸렸다.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카카오톡의 알림톡 대신 문자 서비스를 통한 인증번호 전송 체계로 긴급 전환했다. 카카오는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톡의 이 같은 대규모 장애는 지난해 3월 17일 약 33분 간의 오류 발생 이후 1년 2개월여만이다. 이번 장애는 이른바 ‘넷플릭스법(개정 전기통신사업법)’의 적용 대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법은 지난해  12월 시행된 넷플릭스법은 일정 규모 이상 콘텐츠제공사업자(CP)에 서버 용량과 안정적 데이터 전송 경로 확보 등 서비스 안정을 위한 기술적 조치를 의무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구글, 네이버가 앞서 서비스 장애를 일으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