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렇게 살아났다고?” 9.11테.러와 코로나 19 두번의 죽음에서 기적적으로 살아난 여성.jpg

“저렇게 살아났다고?” 9.11테.러와 코로나 19 두번의 죽음에서 기적적으로 살아난 여성.jpg


 2001년의 끔찍한 9/11 테러 공격에서 살아남은 후 COVID-19의 심각한 공격에 받은 후 기적적으로 살아난 여성이 화제다
살아나는 게 거의 불가능하고 10000000대1의 확률이라고 전문가들은 전했다


그녀는 두 번째 납치된 비행기가 남쪽 타워로 가는 도중에 그들 아파트를 지나갔던 끔직한 순간을 기억했다. 

그녀는 “비행기에서 건물로 날아가는 충격파가 우리 집으로 왔다. 죽음의 순간에서 깨어난 나는 연기에 휩싸여 모두가 울부짖고 절규하는 소리와 함께 질식할 것은 매우 심각한 상황이었다”다고 회고했다. 

죽지 않았지만 테러 독성 먼지로 심각한 건강 문제를 겪었지만 기도의 힘으로 살아났다고 생각하고 있다


그리고 “나는 또한 죽을 처지에 있었다. 코로나에 걸린 것이다”

그녀의 담당 의사는 “살아날 확률이 50/ 50 이라고 충격적인 상황이었다”고 했다. 

심지어 체온이 100도까지 넘어가면서 다른 사람들에게 자신을 위해 기도를 해달라고 했다고 한다

그러자 거짓말처럼 나아지고 있으며 현재는 안정을 취하고 있는 상태라고 한다.
WTC 911 테러 관련 사건 정리
당신이 어쩌면 보지 못했을 '911 테러' 현장사진 20 | 디스패치 | 뉴스는 팩트다!
911테러, 테러리즘은 미국이 만든 금융 상품이다.(자료 업데이트) : 네이버 블로그트럼프 "코로나 사태, 진주만·911테러보다 심각…중국이 끝냈어야" - Chosunbiz > 국제”><img src=https://t1.daumcdn.net/cfile/tistory/1335DE354EA4CC911F alt=
Close Menu